상단여백
HOME 스포츠 프로야구
강로한 최고 인상률 82.8%... 롯데 자이언츠, 연봉 계약 완료
롯데 강로한. /OSEN
롯데 강로한. /OSEN

[머니데일리=이정인 기자] 롯데자이언츠(대표이사 김종인)가 2020시즌 연봉 재계약 대상자 60명과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

올 시즌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강로한이 가장 높은 연봉 인상률을 기록하며 82.8% 인상된 5300만 원에 재계약했다. 공수에서 가능성을 보인 신예 고승민은 40.7% 오른 3800만 원에 계약을 마쳤다.

투수진에선 진명호가 71.2% 오른 1억2500만 원에 계약했고, 선발과 불펜에서 고루 활약한 김건국은 80% 인상된 5,400만 원에 재계약했다. 고졸 신인으로 잠재력을 보인 서준원은 70.4% 오른 4600만 원에 도장을 찍었다.

롯데는 가장 빠르게 선수단 연봉협상을 마무리하며 신속하게 전력 구성을 해나가고 있으며, 2020년 팀 뎁스 강화를 위한 작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정인 기자  lji2018@sporbiz.co.kr

<저작권자 © 머니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생활속 꿀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