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분류
쿠쿠, 국내외 렌털 누적 계정 237만 달성…업계 2위 고성장국내 156만 개, 해외 81만 개 확보
쿠쿠 인앤아웃 직수 정수기 10'S. /쿠쿠 제공
쿠쿠 인앤아웃 직수 정수기 10'S. /쿠쿠 제공

[머니데일리=이승훈 기자] 종합 건강 생활가전 기업 쿠쿠의 렌털 사업이 성장세를 달리고 있다.

9일 쿠쿠는 11월 기준 국내외 렌털 누적 계정 237만 개(국내 156만 개, 해외 81만 개)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국내외 전체 누적 계정수 기준 렌털 업계 2위의 실적이다.

쿠쿠는 ‘구독 경제’라는 새로운 흐름에 발맞춰 기존 렌털 제품의 라인업을 다양화한데 이어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신제품 론칭 등 품목을 확대해 시장 점유율을 높인 것이 렌털 사업의 고성장세 지속 원인이라고 분석하고 있다.

지난 2010년 렌털 사업에 진출한 이후 국내외 시장에서의 꾸준한 성장을 통해 저력을 보여주고 있는 쿠쿠는 정수기를 필두로 ▲공기청정기 ▲제습기 ▲비데 ▲매트리스 ▲안마의자 ▲의류건조기에 이어 ▲펫 드라이룸 ▲전기레인지까지 품목을 넓혀 나가며 생활가전 전반을 아우르는 렌털 업계 리딩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전체 렌털 계정의 가장 강세는 ‘직수 정수기’로 쿠쿠 렌털 사업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특히 쿠쿠의 대표 제품 ‘인앤아웃 직수 정수기’는 탁월한 혁신 기술인 ‘인앤아웃 자동 살균 시스템’과 ‘원터치 필터 교체 시스템’을 탑재, 사용자가 직접 정수기를 위생적으로 관리할 수 있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올해 5월에 출시한 인앤아웃 10’s 정수기의 경우 출시 이후 월평균 약 33%의 판매량이 증가하는 등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직수 정수기 외 다양한 렌털 품목들의 괄목할 만한 성장도 눈에 띈다. 전년 동기 대비 올해 11월 팔로모 매트리스 계정수는 64%, 의류건조기는 72% 증가해 렌털 계정수 확대에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비데, 공기청정기, 전기레인지의 11월 누적 계정수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6%, 44%, 35% 증가해 각 품목별로 고른 상승세를 보였다.

올해 6월 라이프스타일 펫 브랜드 넬로를 론칭하며 출시한 ‘펫 에어샤워 앤 드라이룸’도 일시불 판매 외 렌털 상품으로 선보이고 있다. 그간 정수기, 공기청정기 등 생활가전으로 대표되던 렌털 제품군을 펫 가전으로 확대해 매트리스, 의류건조기, 안마의자, 전기레인지에 이어 성공적인 신규 렌털 품목으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쿠쿠는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맞춘 다양한 신모델을 렌털 상품으로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렌털 사업 성장세에 더욱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해외에서는 지난 2015년 9월 말레이시아 법인 론칭 이후 해외 렌털 사업의 호실적을 이어오고 있는 가운데 11월 기준 말레이시아를 포함, 해외 누적 계정 81만을 달성했다. 올 3분기 말레이시아 법인의 매출은 작년 동기간 대비 138% 증가해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

쿠쿠는 빠르게 성장하는 말레이시아 시장을 필두로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을 비롯 해외 시장에서의 업계 영향력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우수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해외시장에서 현지 소득 수준과 문화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현지화와 세계화를 동시에 공략하는 ‘글로컬리제이션(세계화+현지화)’ 전략을 통해 현지 상황에 맞는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렌털 업계 리딩기업으로 시장 선점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쿠쿠 관계자는 “쿠쿠는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 소비문화 변화를 분석해 렌털 품목을 확대한 결과 국내외 누적 계정수 237만을 달성하며 시장 점유율을 높이고 고성장을 지속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승훈 기자  hoon7@sporbiz.co.kr

<저작권자 © 머니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생활속 꿀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