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최민식-한석규 연기 시너지 ‘천문’, 보도스틸 11종 공개 (영상)

[머니데일리=양지원 기자] 영화 ‘천문: 하늘에 묻는다’가 2차 보도스틸 11종을 공개했다.

‘천문: 하늘에 묻는다’는 조선의 하늘과 시간을 만들고자 했던 세종(한석규)과 장영실(최민식)의 숨겨진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공개된 스틸에는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성군인 세종의 인자한 모습과, 조선 최고의 천재 과학자 장영실이 발명 기구를 만지고 있는 장면들이 펼쳐진다. 조정의 대신들로 분한 배우들이 다소 굳은 얼굴들로, 긴장된 모습들이 보여지며 이들이 사건에 어떻게 얽혀있는지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영의정 역 신구와 각각 다른 성향들의 문무대신을 맡은 김홍파, 허준호, 김태우, 그리고 영화의 재미를 더할 ‘선공감 삼인방’까지 한석규, 최민식 외에도 연기파 배우들의 출연으로 기대감을 더한다.

이어 망가진 안여(임금이 타는 가마) 앞으로 엎드리고 있는 신하들과 힘겹게 서 있는 세종, 흥분된 모습의 장영실이 보이며, 영화 내용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천문: 하늘에 묻는다’는 12월 개봉한다.

양지원 기자  jwon04@sporbiz.co.kr

<저작권자 © 머니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생활속 꿀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