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2030 보금자리
현대건설, 1월에만 중동·동남아서 1조5000억원 수주고
현대건설이 수주한 카타르 루사일 오피스 조감도./자료=현대건설
현대건설이 수주한 카타르 루사일 오피스 조감도./자료=현대건설

[머니데일리=황보준엽 기자] 현대건설이 이달에만 중동 및 동남아 지역에서 총 1조5000억원 규모의 건축 공사를 수주했다.

현대건설은 14일 카타르 부동산 개발회사(Lusail Real-Estate Development Company)에서 발주한 총 약 6093억원 규모의 루사일 플라자 타워 PLOT3 공사 낙찰통지서(LOA : Letter of Award)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지난 2일 이 타워 플롯4 공사를 6130억원에 따낸 데 이어 추가 수주한 것이다. 이로써 현대건설은 루사일 플라자 타워 총 4개 구획 가운데 2개 구획(플롯 3, 4)에서 전체 1조2000억원 규모의 공사를 수행하게 됐다.

또한, 지난 7일 싱가포르 스포츠청이 발주한 총 한화 약 2700억원 규모의 풍골 스포츠센터 낙찰통지서를 받으며 연초 해외 건축부분에서 총 1조5000억원의 수주고를 올렸다.

현대건설이 PLOT4에 이어 단독으로 수주한 카타르 루사일 플라자 타워 PLOT3공사는 카타르 루사일 시티 내 금융지구(Lusail City Financial District)에 지하 5층에서 지상 70층의 오피스 빌딩과 상가 등 주변 부대시설을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공사기간은 PLOT4와 동일하게 착공 후 34개월로 2022년 말 준공을 목표로 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우수한 기술력 및 성공적 수행 가능성에 대한 카타르 발주처의 두터운 신뢰와 믿음을 바탕으로 한 값진 성과"라고 말했다.

싱가포르에서 수주한 풍골 스포츠센터 공사는 총 약 2700억원 규모로 싱가포르 현지업체와 공동 수주했으며, 당사분은 약 1900억원이다. 

이 공사는 동북쪽 해안에 위치한 풍골 (Punggol)지역에 지하 1층~지상 6층 규모의 스포츠센터 및 야외경기장을 신축하는 프로젝트로 부지면적은 4만8180㎡, 연면적은 12만3617㎡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36개월이며, 2023년 1월 준공 예정이다. 

황보준엽 기자  hbjy@sporbiz.co.kr

<저작권자 © 머니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보준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생활속 꿀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