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미분류
대림산업, 올해 2만1932세대 공급…"완판 기록 잇는다"
대림산업 주요 분양단지. /대림산업 제공
대림산업 주요 분양단지. /대림산업 제공

[머니데일리=황보준엽 기자] 대림산업이 올해 전국 22개 사업지에서 총 2만1932세대를 공급한다고 29일 밝혔다.

올해는 인천, 대구, 안양, 김포 등 높은 관심도가 이어지는 주요 도시에서 공급할 예정이다. 5월 인천 부평구 청천2구역 정비사업을 통해 마수걸이 분양에 나설 계획이다. 총 5190세대 매머드 단지로 3016세대가 일반에 분양된다. 장수산, 원적산 공원이 인접해 주거 쾌적성이 뛰어나며 2020년 7호선 산곡역이 인근에 개통 예정이다. 

이 밖에 주요 단지로는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 일대 덕현지구 재개발 사업이 꼽힌다. 대림은 8월 코오롱글로벌과 컨소시엄으로 총 2886세대의 대단지를 공급한다. 일반분양 물량은 1219세대다.

대림산업은 지난해 19개 사업지, 총 2만661세대를 공급했다. 특히 이때 모든 일반 분양물량에 대한 계약을 완료하기도 했다. 공급 물량 기준으로 대우건설, 포스코건설 등과 함께 최상위권 실적이다. 

대림산업 관계자는 “지난해 혁신적인 주거 평면 C2 HOUSE를 발표하고, 새로운 주택전시관 플랫폼을 도입하는 등 소비자에게 다가가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며 “건설사 유일의 빅데이터 센터를 통해서 고객의 니즈에 대한 철저한 분석을 도출해 올해도 최고의 브랜드 아파트를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보준엽 기자  hbjy@sporbiz.co.kr

<저작권자 © 머니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보준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생활속 꿀팁
    여백
    Back to Top